식약처, 장애인 의약품 안전사용 지원 강화
식약처, 장애인 의약품 안전사용 지원 강화
‘장애인 의약품 안전사용 정책협의체’ 구성 … 9월 28일 첫 회의 개최
  • 이슬기
  • admin@hkn24.com
  • 승인 2020.09.28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이슬기]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장애인의 안전한 의약품 사용을 돕기 위해 장애인 단체들과 함께 ‘장애인 의약품 안전사용 정책협의체’를 구성하고 9월 28일 첫 회의를 개최키로 했다.

이번 협의체는 식약처, 대한약사회(약바로쓰기운동본부), 장애인 관련 단체로 구성되며, 한국농아인협회,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한국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등이 참여한다. 

식약처는 이 협의체에서 ▲장애인 의약품 안전사용 지원강화를 위한 정책개발 ▲장애인 유형별 특성을 반영한 의약품 안전사용 교육 자료 마련 ▲대한약사회에서 진행 중인 약바르게 알기 사업의 하나로 장애인을 위한 분야 지원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협의체를 통해 장애인들이 의약품을 안전하게 사용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정책과 교육 프로그램 등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