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용 홈 재활기기, 국내 시장서 출시되나
개인용 홈 재활기기, 국내 시장서 출시되나
식약처, 네오펙트 ‘스마트 글러브’ 임상시험계획 승인
  • 박정식
  • admin@hkn24.com
  • 승인 2020.09.24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오펙트가 개발한 개인용 홈 재활기기 ‘스마트 글러브’.
네오펙트가 개발한 개인용 홈 재활기기 ‘스마트 글러브’.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병원 방문 없이 집에서 재활치료를 받을 수 있는 개인용 홈 재활기기에 대한 임상시험계획이 승인되면서 국내 시장에 출시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네오펙트가 개발한 개인용 홈 재활기기 ‘스마트 글러브’에 대한 임상시험계획을 승인했다. 이에 따라 네오펙트는 ‘스마트 글러브’를 이용해 홈 재활의 안전성 및 유효성을 평가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임상은 국립재활원, 한양대학교병원,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총 3개의 기관에서 11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기존에 병원에서 치료사의 도움을 받아 스마트 글러브로 재활훈련을 수행한 효과와 집에서 환자가 혼자 스마트 글러브를 이용해 홈 재활을 수행한 훈련 효과를 비교한다.

네오펙트의 홈 재활 플랫폼은 개인 맞춤형 추천 알고리즘 엔진을 접목해 환자의 상태에 최적화된 훈련을 추천해준다. 환자들은 병원 방문 없이 집에서도 지속적으로 전문적인 재활 훈련을 받을 수 있다.

네오펙트는 이번 임상시험의 유의미한 결과를 토대로, 홈 재활 기반의 개인용 스마트 글러브를 식약처에 허가 받을 계획이다. 식약처 허가를 획득하게 될 경우 환자는 병원에 방문하지 않고 가정에서 네오펙트 제품을 이용해 스스로 재활훈련을 수행할 수 있게 된다.

네오펙트 관계자는 “지난 6월 ‘홈 재활 훈련기기 및 서비스’에 대한 규제 샌드박스 실증특례를 통과해 국내에서도 시범적으로 원격 재활의료 서비스 사업을 진행할 수 있게 된 가운데, 이번에 홈 재활이 가능한 개인용 제품에 대한 임상시험계획 승인을 받게 돼 그 의미가 더욱 크다”며 “국내 시장에서도 개인용 재활 훈련기기 제품을 출시해 사업 다각화를 할 수 있는 성장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내에서 홈 재활 부문 규제 샌드박스 실증특례를 통과한 기업은 네오펙트가 최초다. 네오펙트가 개발한 스마트 글러브는 신경계 질환 환자들의 손, 손가락, 손목 재활을 돕는 의료기기다.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인 미국 소비자가전쇼(CES)에서 2017년 혁신상을 수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