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2분기 매출액 2748억원 … 영업익 1690억원 기록
씨젠, 2분기 매출액 2748억원 … 영업익 1690억원 기록
“하반기 차별화된 진단제품 출시해 지속 성장 기반 마련”
  • 박정식
  • 승인 2020.08.13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젠 로고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씨젠은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2748억원, 영업이익 1690억원, 당기 순이익 1316억원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올 1분기 기록했던 최대 실적을 갱신한 것으로, 매출액과 영업이익, 당기 순이익 모두 전 분기 대비 2~3배 증가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씨젠이 올 2분기 역대 최대 규모의 실적을 달성할 수 있었던 이유로는 코로나19로 관련 제품이 폭발적으로 증가했기 때문이다.

씨젠은 코로나19 사태 발생 초기부터 진단시약인 ‘AllplexTM 2019-nCoV Assay’를 개발해 선제적인 대응으로 시장의 주목을 받았다. 이후 씨젠의 진단시약을 찾는 세계 각국의 공급요청이 이어지면서 회사의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 현재 씨젠은 국내를 포함해 약 70여 개국에 코로나19 관련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또 진단 관련 장비가 올 2분기에 300대 이상 판매되는 등 올해 상반기에만 총 500대 이상의 장비가 판매되며 전년도 연간 실적의 약 2배 수준의 성장세를 보였다. 진단 장비는 코로나19 제품뿐만 아니라 다른 질환에 대한 진단시약도 적용할 수 있어 코로나19 사태 이후에도 회사의 매출 성장을 뒷받침할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으로 보인다.

씨젠 관계자는 “하반기부터는 기술력이 추가된 차별화된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라며 “향후 출시되는 제품들에는 특허 기술과 독점 노하우를 포함한 전략적 IP 자산들이 녹아 있어 경쟁사들과의 격차를 더욱 벌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