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라매병원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 참여”
보라매병원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 참여”
서울대병원 컨소시엄에 참여해 신의료기술 개발 연구 수행 예정
  • 박원진
  • 승인 2020.07.31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특별시 보라매병원 전경
서울특별시 보라매병원 전경

[헬스코리아뉴스 / 박원진]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원장 김병관)이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에 참여한다.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은 국내 의료데이터에 대한 통합 분석을 통한 의료 혁신을 목표로, 국내 주요 대형 의료기관이 축적해 온 의료데이터를 활용해 데이터 기반 의료기술 연구 및 신약과 의료기기, AI 등의 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데이터 중심병원으로 선정된 의료기관은 안전한 보건의료 데이터 환경을 구축하는 한편 신약 개발, 인공지능 등 신의료기술 개발을 위한 연구도 진행하게 되며, 이들에게는 최대 16억 원이 지원된다. 사업기간은 계약체결일을 시작으로 오는 11월 30일 까지.

지난 7월 21일 보건복지부의 발표에 따르면, 총 5개 컨소시엄이 최종 선정되었으며, 보라매병원은 서울대학교병원 컨소시엄을 통해 지원사업에 참여하게 됐다.

이번 지원사업에서 보라매병원은 보유하고 있는 의료정보를 바탕으로 신약·AI 등 신의료기술의 개발과 관련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병관 원장은 “보라매병원은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지원기관으로서, 빅데이터와 AI 기술을 통한 국내 의료분야의 혁신에 기여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라매병원은 병원 출입 시 코로나19 감염관리를 위한 문진표 작성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QR코드를 활용한 ‘모바일 문진서비스’를 국내 병원 최초로 도입해 운영 중이다.

최근에는 진료예약과 결제 등의 업무를 휴대폰으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자용 모바일 앱’을 출시하는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한 의료의 질 향상을 위해 힘쓰고 있다고 병원측은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