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의료기관 재난수가 신설해달라”
의협 “의료기관 재난수가 신설해달라”
최대집 회장, 25일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과 면담에서 제안 

“환자수 급감, 감염병 보호장구 추가구입 등 수가 신설 절실”
  • 임도이
  • 승인 2020.06.25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 등 집행부가 25일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을 찾아가 면담을 갖고 있다.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오른쪽 첫번째) 등 집행부가 25일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오른쪽에서 두번째)을 찾아가 면담을 갖고 있다.

[헬스코리아뉴스 / 임도이] 불합리한 의료제도 개선을 위한 대국회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가 25일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더불어민주당)과의 면담을 통해 시급히 해결해야 할 제안사항들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의협은 건강보험 저수가, 코로나19로 인한 의료기관 경영 손실, 의료기관 실손보험 청구대행 등과 관련해 현황과 문제점을 설명하고, 합리적인 개선책을 건의했다.

최대집 회장은 “고질적 저수가 문제로 의료기관 운영이 어려운데 코로나19사태 같은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더더욱 힘들어진다”며 “주기적으로 발생할 수 있는 감염병 사태에 대한 대응을 위해 의료기관의 실질적인 손실보전 및 추가적인 보호장구 구입비용 등 각종 수가 신설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 등 집행부가 25일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을 찾아가 면담을 갖고 있다.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왼쪽에서 두번째) 등 집행부가 25일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오른쪽 첫번째)을 찾아가 면담을 갖고 있다.

이에대해 민형배 의원은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법률,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 등 관련 법안의 일부 개정을 통해 감염병 사태로 인한 의료기관 손실보상을 할 수 있는 대책이 마련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이날 면담에는 의협에서 최 회장을 비롯해 송명제 대외협력이사, 김대하 홍보이사 겸 의무이사, 김광석 사무총장직무대행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