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아 미백이 궁금하세요?
치아 미백이 궁금하세요?
치아를 하얗게 만들어 주는 치아 미백술에 대해
  • 서덕규
  • 승인 2020.05.29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치과병원 치과보존과 서덕규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서덕규] 하얗고 가지런한 치아는 깨끗하고 단정한 인상 형성에 도움이 된다. 그러나 치아는 변색이 쉽고, 한번 변색되면 양치질이나 스케일링, 식이요법으로 다시 되돌리기 어렵다.

일반적으로 커피, 담배, 와인, 녹차, 카레 등에 포함되어있는 색소가 치아의 표면에 스며들어 변색되는 경우 외에도 노화나 외상, 유전 질환 등 다양한 이유로 발생한다. 일반적으로 중요한 면접이나 웨딩, 상견례 등을 앞둔 이들이 심미적인 이유로 하얀 치아를 되찾고자 치아미백술을 고려하는 경우가 많다.

치아미백술은 과산화수소가 함유된 약제를 치아의 변색부분에 도포한 뒤 특수 광선을 조사하여 과산화수소의 산화작용을 통해 본래의 색을 되찾도록 해주는 치료법이다. 보다 만족스러운 효과를 위해서는 미백술 시행 전 스케일링을 통해 치석을 제거하고 구강검사를 통해 구강상태나 기존 수복물 상태를 확인하는 과정이 필요하다.

치아 미백술은 크게 전문가 미백술과 자가 미백술 두 가지로 구분할 수 있다. 때로는 병행하여 진행하기도 한다.

치아를 본뜬 후 제작된 자가미백술용 치아틀(투명색)
치아를 본뜬 후 제작된 자가미백술 치아틀(투명색)

전문가 미백술은 치과를 방문하여 1시간 내외의 시간이 소요되며, 평균 3회 정도 시행한다. 자가 미백술은 치과에서 제작한 치아 틀을 이용하여 스스로 미백제를 도포하고 착용하여 시행한다. 대개 하루 4시간씩 2~4주가량 지속한다.

치아미백술 후에는 일시적으로 지각과민증(이가 시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이내 원상태로 회복되지만 치아 틀 착용시간이나 미백제의 양을 줄여야하며, 만약 증상이 심해지거나 지속되면 상담을 해보는 것이 좋다.

 

치아미백술 전(좌측)-후(우측) A3.5색상에서 A1색상으로 바뀐 것을 확인할 수 있다.(노란색 네모 참조)
치아미백술 전(좌측)-후(우측) A3.5색상에서 A1색상으로 바뀐 것을 확인할 수 있다.(노란색 네모 참조)

미백이 되더라도 시간이 지남에 따라 색감이 되돌아가는 현상을 보이기 때문에 주기적으로 재치료가 필요하고, 치료 후 일정기간 동안은 흡연이나 콜라, 커피, 홍차 등의 섭취는 삼가야한다.

특히 기존 치아 색상에 맞추어 제작한 수복물의 경우, 치료 후 색상부조화로 인해 교체가 필요할 수도 있을뿐더러 모든 변색치아가 치아미백술이 가능한 것은 아니기에 전문의와의 충분한 상담이 필요하다. [서울대치과병원 치과보존과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