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합격자 2928명
제1회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합격자 2928명
14일부터 맞춤형 화장품 판매제도 시행
  • 박정식
  • 승인 2020.03.13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약처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처음 실시한 국가자격 시험인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에 2928명의 합격자가 나왔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달 22일 전국 28개 고사장에 실시한 제1회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 합격자를 13일 발표했다.

제1회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은 전체 8837명의 응시자 중 2928명이 합격해 33%이 합격률을 기록했다.

응시생의 연령대는 10대부터 70대까지 다양했으며, 40대가 29%로 가장 많았다. 이어 30대(25%), 20(18%) 순으로 많았다. 지역별로는 응시생과 합격생 모두 서울이 가장 많았으며, 이어 경기, 대전 순이었다.

자영업, 회사원, 학생 등 다양한 직업군이 응시했다. 합격자 중에서는 회사원이 46%로 가장 많았으며, 자영업(28%)이 그 뒤를 이었습니다.

이번에 합격한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는 맞춤형화장품 판매장에서 개인의 피부상태·선호도 등을 반영해 개인별 진단결과에 따라 화장품의 내용물에 색소, 향료 등 원료를 혼합하거나 화장품을 나눠 담는 역할을 하게 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맞춤형 화장품 판매업 제도가 14일부터 시행됨에 따라, 조제관리사에 대한 수요는 더욱 증가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식약처와 화장품 업계가 협력해 안전하고 품질 높은 화장품이 유통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험 개최 무렵 코로나19가 대구 지역에서 급속하게 확산됨에 따라 수험생 안전을 위해 대구시와 협의, 대구 지역은 시험 개최를 취소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코로나19 확산세가 잦아들고 안정화되는 시기에 맞춰 다음 자격시험을 개최할 예정이다. 시험 일정은 확정하는 대로 식약처 홈페이지 및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