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불안감 호소 … 전문가가 심리상담 돕는다
코로나19에 불안감 호소 … 전문가가 심리상담 돕는다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무료 심리상담
  • 박정식
  • 승인 2020.03.11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코로나19 스트레스 극복을 위한 ‘심리적 방역’을 위해 한국심리학회 전문가들이 나섰다.

11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한국심리학회(코로나19 특별대책위원회)는 중앙방역대책본부와 함께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 극복을 위한 전문 심리상담을 9일부터 무료로 실시하고 있다.

1월20일 국내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두 달 가까이 감염병 유행 상황이 이어지자 1339콜센터로 우울감, 불안감 호소와 같은 심리상담 민원이 하루 10여건 발생하고 있는데 따른 것이다.

한국심리학회는 시간이 지날수록 ‘마음 돌봄’이 필요한 국민들이 더 증가될 수 있다고보고, 1차로 지원한 전문가 약 230명이 하루 8명씩(상담전화 2개 회선) 전문적인 심리 상담을 제공하고 있다.

한국심리학회 전문가를 통한 심리상담은 1339콜센터로 스트레스 호소 등 심리 상담이 필요한 민원이 올 경우, 한국심리학회 상담전화(070-5067-2619, 070-5067-2819)를 안내하며, 평일과 주말 모두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무료로 심리 상담을 제공받을 수 있다.

한국심리학회 육성필 위원장은 “학회 공인의 심리상담 전공교수 및 1급 심리 상담전문가 230여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코로나19 위기극복에 보탬이 되고자 질병관리본부와 협의해 지원하기로 했다”며 “심리상담은 하루 약 48건 정도의 상담이 가능할 것으로 보이며, 이후 심리 상담량이 증가할 경우 회선증대를 통해 지속적인 심리 상담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