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업무지원 군의관 후보생 군사훈련 단축
코로나19 업무지원 군의관 후보생 군사훈련 단축
11일 10개 시·도에 배치 ... 3월31일까지 진료 업무 수행
  • 박정식
  • 승인 2020.03.10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월드컵경기장 주차장(P4) 내 선별검사센터 모습 (사진 경기도)<br>
수원월드컵경기장 주차장(P4) 내 선별검사센터 모습. (사진=경기도)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코로나19 대응 업무에 자원한 군의관 후보생의 군사훈련 기간이 단축된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0일 코로나19 현장 의료업무 수행 시 군의관 후보생의 군사 훈련기간은 6.5주(3월11일~4월24일)에서 2주(4월10일~4월24일)로 단축하기로 결정했다.

이번에 현장에 배치되는 군의관 후보생은 모두 전문의이며, 이 중에는 각 지역 의료기관의 충원 요청이 가장 많은 내과 전문의 60명(전체의 63%)이 포함돼 있다. 이들은 3월11일부터 3월31일까지 총 3주간, 10개 시·도에 배치돼 코로나19 확진자 등의 진료 업무를 수행한다.

정부는 코로나19 대응 업무에 자원한 군의관 후보생에게 신규 임용 공중보건의사와 유사한 수..준의 경제적 보상이 제공되며, 지방자치단체별 담당관을 지정하여 이들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근무․생활환경을 지원할 계획이다.

근무가 종료된 뒤에는 9일(4월1.~4월9일) 동안 의료현장 근무 중 발생한 피로를 해소하고 건강 상태를 점검할 수 있는 자기 모니터링 기간을 부여해 동 인력의 건강권과 휴식권을 보장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