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완치 희망을 갖자”
“코로나19 완치 희망을 갖자”
대구동산병원 입원자 3명 완치 판정 동시 퇴원

병원측, 퇴원자들에 꽃다발 증정하고 건강 기원
  • 임도이
  • 승인 2020.03.01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임도이] 대구시 중구 동산동 계명대 대구동산병원(병원장 서영성)에서 입원치료를 받아오던 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완치 판정을 받아 29일 오후 3시 동시 퇴원했다. 퇴원자는 A씨(40대 여), B씨(30대 남), C씨(20대 남) 등 이다.

A씨는 확진자 접촉 의심으로 20일 확진 판정을 받아, 22일 대구동산병원에 입원했고 B씨는 기침, 인후통의 증상을 호소하다 21일 확진 판정을 받고, 23일 입원했으며 C씨는 확진자 접촉 의심으로 22일 확진 판정을 받아, 23일 입원했다.

퇴원자 3명 모두 27일, 28일 두 번에 걸쳐 진행된 코로나19 검사에서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 및 직원 20여명은 대구동산병원이 코로나19 지역거점병원으로 지정된 후, 첫 퇴원을 기념하면서 퇴원자들에게 꽃다발을 전달하고 건강을 기원했다.

서영성 대구동산병원장은 “모든 의료진이 전력을 다해 환자를 치료하고 있기에 완치라는 희망을 보게 되었다”며 “우리 대구·경북 지역민들도 현재 위기에 좌절하지 마시고, 이번 완치 사례를 통해 희망을 가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달서구 신당동 계명대 동산병원(병원장 조치흠)에도 최근 2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완치되어 퇴원한 바 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들이 완치자들의 퇴원을 축하하고 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들이 완치자들의 퇴원을 축하하고 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들이 완치자들의 퇴원을 축하하고 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들이 완치자들의 퇴원을 축하하고 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들이 완치자들의 퇴원을 축하하고 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들이 완치자들의 퇴원을 축하하고 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들이 완치자들의 퇴원을 축하하고 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들이 완치자들의 퇴원을 축하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