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 마스크 공급물량 448만개
29일 마스크 공급물량 448만개
주말에도 공적판매처 통해 공급
  • 박정식
  • 승인 2020.02.29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가 긴급수급 조정조치 후 첫 생산된 마스크가 26일 공급을 시작했다.
식약처가 긴급수급 조정조치 후 첫 생산된 마스크가 26일 공급을 시작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29일 공적 판매처를 통해 마스크 총 448만개가 공급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9일 공적판매처를 통해 공급되는 마스크 수급 상황을 발표했다.

식약처에 따르면 이날 공적 판매처를 통해 공급된 마스크는 총 448만개다.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청도)에는 154만개가, 수도권은 218만개, 그 밖에 지역엔 61만개, 공영홈쇼핑에는 10만개가 공급됐다.

주말동안 마스크를 구입할 수 있는 곳은 대구·경북 지역의 경우 약국과 농협 하나로마트다. 수도권(서울·인천·경기) 지역은 약국 및 행복한백화점(서울 양천구)에서, 그 밖의 지역은 약국, 농협 하나로마트(인천 포함), 아임쇼핑(부산역점)이다. 행복한백화점에는 10만개의 마스크가, 아임쇼핑 부산역점에는 4만개의 마스크가 공급됐다. 단 농협 하나로마트의 경우 서울·경기 지역에서는 마스크 판매가 제외됐다.

전국 공통으로는 공영 홈쇼핑을 통해 방송시간에 맞춰 전화주문(080-258-7777, 080-815-7777)할 수 있다.

주말의 경우 우체국 휴무에 따라, 약국을 통한 유통을 확대(121만 개 → 261만 개)했다.약국을 방문할 경우 휴일지킴이약국 홈페이지를 통해 검색하거나 전화로 확인 검색 및 전화로 확인하고 가는 것이 좋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