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이티드 '가스티인CR 복합제' 러시아 특허 획득
유나이티드 '가스티인CR 복합제' 러시아 특허 획득
위장관운동 촉진제+위산분비 억제제 러시아 특허권 확보
  • 안상준
  • 승인 2020.02.25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최근 러시아로부터 위장관운동 촉진제 '모사프리드'(Mosapride)와 위산분비 억제제 '라베프라졸'(Rabeprazole) 성분의 복합제제 특허를 등록받았다.

복합제제는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의 모사프리드 개량신약 '가스티인CR정'을 발전시킨 것으로 위장관운동촉진제와 위산분비 억제제(Proton Pump Inhibitor, 이하 PPI)를 복합했다.

역류성 식도염 환자가 1일 1회 복용하는 PPI 제제와 모사프리드 제제를 함께 사용했을 때 PPI 단독 복용 시보다 증상 개선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위장관운동 촉진제와 위산분비 억제제가 기능성 소화불량증이나 위식도 역류질환에 자주 병용되고 있지만 현재까지 두 약물의 복합제는 시판된 것이 없다.

특허기술로 개발 중인 복합제는 부형제의 함량을 낮추고 환자들의 복약 편의성을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해당 제제는 유핵정 제형으로 두 성분 간의 물리적 상호작용을 차단해 제형 안정성을 높였다. 1일 1회 1정 경구투여만으로 라베프라졸 단일정 1회 및 모사프리드 속방성 단일정 3회를 투여한 것과 동일한 효과를 내는 것이 목표다.

해당 기술은 지난 2018년 한국 특허청으로부터 특허성을 인정받아 특허로 등록된 바 있다. 이를 기반으로 출원된 특허가 최근 러시아 특허청으로부터 등록을 승인받았다.

강덕영 대표는 "가스티인CR정 복합제 개발을 통해 소화불량 시장에서의 입지를 다지고 수많은 소화기 질환 환자들의 치료에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