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두호 교수, 류마티스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임두호 교수, 류마티스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 박원진
  • 승인 2019.12.01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대병원 임두호 교수(알레르기류마티스내과)
울산대병원 임두호 교수(알레르기류마티스내과)

[헬스코리아뉴스 / 박원진] 울산대학교병원(병원장 정융기) 류마티스 내과 임두호 교수가 지난달 22일 부산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제39차 대한류마티스학회 추계학술 심포지엄’에서 우수 논문상을 수상했다.

임두호 교수는 '혈액 요산 수치와 요로 결석의 연관성에 대한 연구(Is the serum uric acid level independently associated with incidental urolithiasis?)‘를 통해 고요산혈증이 요로 결석의 위험 인자임을 제시하며 연구 성과를 인정 받았다.

이번 연구는 울산대학교병원에서 혈액요산 검사 및 신장 초음파 검사를 함께 시행한 1만3964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연구로, 혈액 요산 수치가 높을수록 신장 초음파상 요로 결석의 확률이 함께 증가함을 확인했다.

임 교수는 “향후 고요산혈증 환자에서 요로 결석에 대한 선별 검사 및 예방적인 치료 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기초 연구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며 “환자 치료와 연구에 앞으로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