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갱년기 건강 개선용 '프로바이오틱스' 코팅기술 특허 취득
휴온스, 갱년기 건강 개선용 '프로바이오틱스' 코팅기술 특허 취득
유산균 장내 생존율 높이는 '新 코팅기술' 개발
  • 안상준
  • 승인 2019.11.21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휴온스는 최근 '유산균의 장내 생존율'을 높이는 새로운 코팅기술을 개발해 '안정성이 증진된 유산균 및 이의 제조방법'에 관한 특허를 취득했다.

일반적으로 유산균을 비롯한 미생물이 '프로바이오틱스'로 인정받기 위해서는 위산과 담즙산에서 살아남아 소장까지 도달, 장에 정착한 후 증식해 장관 내에서 유용한 효과를 나타내야 한다.

이를 위해 휴온스는 유산균을 장까지 도달시키도록 하는 코팅 방법에 대해 다양하고 깊이 있는 연구를 지속해왔으며 그 결과 새로운 코팅 방법을 개발하게 됐다.

휴온스가 특허를 취득한 코팅기술은 일반 유산균 코팅 제품에 비해 저장안정성과 장내안정성을 획기적으로 증진시켜줄 뿐 아니라 열안정성, 내산성, 내담즙성, 소화효소에 대한 안정성도 증진시켜주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특허 취득으로 휴온스는 독점적인 기술권을 확보하게 됐으며, 특허 받은 유산균 코팅 기술을 여성 갱년기 건강 개선을 위한 프로바이오틱스 건강기능식품에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실제 휴온스는 지난 10월 한국식품연구원과 공동연구를 통해 개발한 프로바이오틱스(락토바실러스 아시도필루스 YT1)에 대해 식약처로부터 '갱년기 여성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음'의 기능성이 확인된 국내 최초이자 유일한 프로바이오틱스로 인정받은 바 있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여성 갱년기 건강 개선용 프로바이오틱스 건강기능식품 출시를 앞두고 기술권 보호 및 차별화를 위해 특허 취득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휴온스의 연구개발로 탄생한 의약품 및 건강기능식품 등의 기술권을 보호하기 위해 국내외 특허 취득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