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보청기, 中에 보청기 핵심 부품·기술 수출
딜라이트보청기, 中에 보청기 핵심 부품·기술 수출
  • 안상준 기자
  • 승인 2019.08.26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기자] 대원제약 자회사 딜라이트보청기는 최근 중국 음향기기 전문 기업 '거보타이'와 기술 라이선스 아웃 및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딜라이트보청기는 자체 개발한 핵심 부품을 거보타이에 수출하고 보청기 생산 기술과 소프트웨어를 라이선스 아웃하며, 제조·판매·AS 등 각종 컨설팅을 수행하게 된다.

거보타이는 딜라이트로부터 제공받은 핵심 부품과 기술 등을 활용해 제품 생산과 현지 유통을 맡게 된다. 딜라이트보청기의 국내 보유 특허도 중국에 출원하게 되는데, 딜라이트보청기 측은 해당 특허의 중국 내 사용권을 거보타이에 부여하기로 했다.

계약에 따라 딜라이트보청기는 제품 생산 전 거보타이로부터 기술 이전에 대한 라이선스 비용으로 약 2억4000만원을 선 지급받게 되며, 내년 제품 생산이 본격화 되면 생산 수량에 따른 로열티와 연간 라이선스 비용을 별도로 지급 받는다. 제품 생산을 위한 보청기 핵심 부품에 대한 수출도 지속적으로 보장받게 된다.

딜라이트보청기의 이번 계약은 중국 현지 업체에 핵심 부품 및 소프트웨어를 공급하는 최초의 사례로 중국 내수시장에 지속 가능한 판로를 개척한 첫 국산 보청기 수출 계약이다. 이로써 딜라이트보청기는 등록 절차가 까다롭고 직접 유통이 어려운 중국 시장에 잠재 리스크를 최소화하며 주도적으로 진출할 수 있게 됐다.

특히 보청기 소프트웨어인 'Delight Fit'은 딜라이트보청기의 노하우가 집약된 핵심적인 기술로, 보청기의 핵심 부품에 탑재돼 공급된다. 자체 개발한 독자 소프트웨어를 보유한 회사는 국내 보청기 회사 중 딜라이트보청기가 유일하다.

거보타이 관계자는 "장시성 주변 1억2000만 명의 인구를 시작으로 향후 3년 안에 중국 전 지역으로 판로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라며 "오는 2025년까지 중국 보청기 시장 내 점유율을 20%까지 확대하는 것이 목표"라고 성장 의지를 피력했다.

중국 보청기 시장 규모는 2017년 기준 약 7300억원으로, 최근 5년간 매년 10% 이상 꾸준히 성장하고 있으며 오는 2020년에는 1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딜라이트보청기 관계자는 "국내 시장에서 검증된 자체 개발 보청기의 우수한 품질과 뛰어난 소프트웨어 기술력을 바탕으로 이번 계약을 성사시킬 수 있었다"며 "중국 외에도 전 세계 주요 선진국 및 신흥국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의사들의 메디컬 이야기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