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 복막투석 환자, 비타민D 먹으면 복막 보호에 효과적”
“장기 복막투석 환자, 비타민D 먹으면 복막 보호에 효과적”
  • 박수현 기자
  • 승인 2019.08.22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덕희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박수현 기자] 장기 복막투석 환자가 비타민 D를 복용하면 복막을 효과적으로 보호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대서울병원 신장내과 강덕희 교수팀은 복막섬유화의 동물 모델에서 세포 내 염증조절 복합체인 NLRP3 인플라마좀이 복막세포의 세포표현형 전이(EMT)에 중요한 역할을 하며, 활성형 비타민인 파리칼시톨이 복막 세포의 인플라마좀 형성과 활성화를 억제해 EMT의 발생을 막고 궁극적으로는 복막섬유화를 예방한다는 것을 증명했다고 22일 밝혔다.

강 교수팀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파리칼시톨은 형질전환인자 베타 1(TGF-b1)에서 유도되는 세포 표현형 전이 과정과 NLRP3의 염증을 완화시켰다.

이는 사람의 복막 중피 세포(HPMC)에서 세포를 구성하는 단백질인 p47 phox과 p22 phox의 상호 작용 및 미토콘드리아 NOX4 생산을 방해, NOX 활성의 하향 조절과 관련이 있었다.

파리칼시톨은 또한 미토콘드리아 NOX4 mRNA 전사의 하향 조절을 통해 미토콘드리아 ROS 생성을 억제해 염증을 발생시키는 IL-1b 및 IL-18의 방출 감소시켜 EMT를 개선시켰다.

연구팀은 “만성신부전과 관련된 이차적 부갑상선 기능 항진증 치료에 쓰는 파리칼시톨은 합성 비타민 D 유사체로 항염증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보고됐다. 그러나 지금까지 파리칼시톨이 NLRP3 염증복합체의 활성화를 조절하는지에 대한 연구는 없었다”며 “투석 환자에서 적극적으로 복막 보호를 유도하는 새로운 치료의 가능성을 제시했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FASEB’(Impact factor 5.498) 저널 최신판에 실렸다.

한편 복막투석은 신장 기능이 없는 신부전 환자 몸 안의 노폐물과 수분을 제거하기 위한 투석 치료 중 하나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의사들의 메디컬 이야기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