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다케다제약 '알룬브릭' 보험 급여 적용
한국다케다제약 '알룬브릭' 보험 급여 적용
  • 임도이 기자
  • 승인 2019.04.23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다케다제약의 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알룬브릭®(성분명: 브리가티닙)
한국다케다제약의 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알룬브릭®(성분명: 브리가티닙)

[헬스코리아뉴스 / 임도이 기자] 한국다케다제약(대표이사 문희석)의 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알룬브릭®(성분명: 브리가티닙)이 보건복지부 고시에 따라 4월 19일부터 보험적용된다. 적용분야는 이전에 크리조티닙으로 치료받은 적이 있는 역형성 림프종인산화효소(Anaplastic Lymphoma Kinase, ALK) 양성 진행성 또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 치료 분야로 제한된다. 

알룬브릭의 급여 적용은 2018년 11월 30일 국내 허가 획득 이후 약 5개월만에 이뤄진 것이다. 이는 크리조티닙 치료 실패 이후 사용 가능한 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중 가장 단기간에 환자 접근성이 확대된 케이스다.

한국다케다제약 문희석 대표이사는 “이번 급여 허가를 통해 크리조티닙 치료 이후 재발 또는 전이로 힘들어하는 국내 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환자의 경제적인 부담을 줄이고, 효과적인 치료 옵션을 더욱 빠르게 전달할 수 있다”며, “ALK 양성 비소세포폐암을 포함한 다양한 항암 치료 분야에서 환자들의 의료적 미충족 수요를 해소하고 삶의 질을 높여줄 효과적인 치료 옵션들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알룬브릭은 다기관, 오픈 라벨 임상시험인 ALTA 연구를 통해 크리조티닙 치료 실패 후 알룬브릭으로 치료받은 환자에서 기존 치료제의 약 2배에 달하는 16.7개월의 무진행생존기간 중앙값(mPFS)을 확인했다. 이는 크리조티닙 치료 실패 환자를 대상으로 확인한 ALK 표적치료제 임상시험 결과 중 현재까지 가장 긴 무진행생존기간 중앙값이다.

알룬브릭은 ALK 단백질 차단을 통해 암 세포의 성장을 저해하며 비소세포폐암에서 변이된 ALK 단백질을 표적으로 하는 저분자 억제제 치료제다. 2017년 4월 미국식품의약국(FDA)의 신속 심사를 통해 허가를 받았고, 2018년 11월 유럽연합 집행위원회(EMA)의 승인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