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팜, 美 투자아와 비소세포폐암 혁신신약 개발 공동연구
SK바이오팜, 美 투자아와 비소세포폐암 혁신신약 개발 공동연구
  • 안상준 기자
  • 승인 2019.04.18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바이오팜은 최근 미국 인공지능(AI) 기반 신약개발 기업 투자아와 비소세포폐암 치료 혁신 신약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 계약을 체결했다.
SK바이오팜은 최근 미국 인공지능(AI) 기반 신약개발 기업 투자아와 비소세포폐암 치료 혁신 신약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 계약을 체결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기자] SK바이오팜은 최근 미국 인공지능(AI) 기반 신약개발 기업 투자아와 비소세포폐암 치료 혁신 신약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투자아는 폐암 치료 가능성이 높은 신약 후보물질을 발굴하기 위해 AI 기술을 활용한다. 이후 SK바이오팜은 구축돼 있는 '인공지능 약물설계 플랫폼'을 활용해 최적화 작업, 약효 및 안전성 검증을 진행할 계획이다.

SK바이오팜 항암연구소장 맹철영 상무는 "AI를 기반으로 한 기술은 유망한 신약 후보물질을 발굴하는 데 새롭고 효율적인 방법으로 활용되고 있다"며 "투자아와 SK바이오팜의 AI 기술과 연구 역량이 결합하면, 이전보다 신약 후보물질 발굴 및 개발에 소요되는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투자아 공동 설립자 겸 대표이사인 앤드류 A. 레이딘은 "사망률이 높은 암 종류 중 하나인 폐암은 새로운 치료제에 대한 미충족 수요가 높다"며 "양사의 플랫폼을 활용, 빠르게 신약을 발굴·개발해 환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