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면역항암제 'GX-I7' 美 FDA 희귀의약품 지정
제넥신 면역항암제 'GX-I7' 美 FDA 희귀의약품 지정
  • 안상준 기자
  • 승인 2019.04.16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기자] 제넥신은 미국 관계사 네오이뮨텍과 공동개발 중인 면역항암제 'GX-I7'이 미국 FDA 희귀의약품으로 지정 받았다고 16일 밝혔다.

대상 희귀질환은 특발성 CD4+ 림프구 감소증(Idiopathic CD4+ Lymphocytopenia, ICL)이며, 이는 우리 몸의 적응 면역체계에서 중추역할을 담당하는 면역세포가 특별한 질병 없이 급격히 감소하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이로 인해 외부로부터 치명적인 감염 가능성에 상시 노출되고 암 발생 위험이 높아 의료적으로 큰 개발요구가 있으나, 현재까지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이다.

GX-I7은 지난 2017년 5월에도 유럽의약청(EMA)로부터 ICL에 대한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된 바 있다. 이번에 미국 최초로 ICL 관련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되며 현재 선진국 시장에서 ICL에 대한 유일한 치료제가 될 전망이다.

제넥신 관계자는 "GX-I7은 체내 T세포 증식의 중요한 역할을 하는 사이토카인 인터루킨-7을 자사의 지속형 기술과 융합한 것"이라며 "ICL뿐 아니라 화학치료제와 방사선치료를 받은 암환자들에게서 대부분 나타나는 림프구감소증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치료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제넥신은 현재 GX-I7의 개발과 관련해 글로벌 제약사와의 협업으로 한국 및 미국에서 삼중음성 유방암과 피부암 환자 대상 면역항암제 병용임상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