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 수 없는 귀 먹먹감 턱관절 이상 가능성"
"알 수 없는 귀 먹먹감 턱관절 이상 가능성"
보라매병원 김영호 · 서울의대 치과 박지운 교수팀 연구결과 발표
  • 임도이 기자
  • 승인 2018.12.31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유없는 귀 먹먹감은 턱관절 이상에 따른 것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유없는 귀 먹먹감은 턱관절 이상에 따른 것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보라매병원 이비인후과 김영호 교수
보라매병원 이비인후과 김영호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임도이 기자] 알 수 없는 귀 먹먹감이 계속된다면 턱관절 이상 유무를 확인해야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원장 김병관) 이비인후과 김영호 교수·서울의대 치과 박지운 교수는 턱관절 이상이 귀 먹먹감을 발생시킬 수 있다는 이같은 내용의 연구결과를 31일 발표했다. 

연구팀에 따르면 귀 먹먹감은 일반적으로 외이도에서 내이에 이르는 통로나 청각기관의 결함으로 인해 귀에 압력이 가해지는 느낌이나 귀가 막히는 느낌이 드는 증상을 말한다. 귀 먹먹감이 계속되는 경우에는 대개 중이염이 관찰되고 드물게 난청이 확인되기도 한다. 그러나 귀에 특별한 질환이 발견되지 않는 경우에는 정확한 원인을 판별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귀 먹먹감이 이어져 괴로움을 호소하기도 한다.

김영호·박지운 교수팀은 2010년 5월부터 2016년 11월까지 지속되는 귀 먹먹감으로 내원한 42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턱관절 MRI 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80.9%에 해당하는 34명에게서 턱관절 이상소견이 발견됐다.

연구팀이 이들 환자들을 대상으로 개별적인 턱관절 치료를 실시한 결과, 이전에 비해 환자가 느끼는 귀 먹먹감이 유의하게 해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턱관절 치료 전후의 통증평가척도검사(VAS) 결과를 비교했을 때 이전에 비해 환자들의 귀 통증 정도가 50% 이상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영호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귀와 특별한 관련이 없는 귀 먹먹감이 턱관절 이상과 상당한 연관성이 있다는 것을 최초로 규명했다”며 “귀 염증이나 청각 이상 없이 귀 먹먹감을 호소하는 환자들의 경우 빠른 시일 내에 턱관절 이상 여부를 확인해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최근 미국 이비인후과학회지 The Laryngoscope에 게재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