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학회 “의협, 무자격자 수술·대리수술 대책 마련해달라”
가정의학회 “의협, 무자격자 수술·대리수술 대책 마련해달라”
  • 이동근 기자
  • 승인 2018.10.10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이동근 기자] 대한가정의학회는 대한의사협회에 무자격자에 의한 수술과 대리수술에 대한 대책마련을 요구했다.

가정의학회는 최근 한 방송매체를 통해 알려진 일부병원들의 무자격자에 의한 수술과 대리수술 현황이 알려진 것과 관련, 10일 “수술실 불법 행위에 대한 진상규명과 재발방지 대책을 의협에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학회는 ▲무자격자 수술이나 대리 수술 등 의료법을 위반하거나 비윤리적인 의료 행위를 하는 회원에 대한 감시와 징계를 강화할 것 ▲무자격자에 의한 불법 수술을 방지할 수 있는 구체적인 재발 방지책을 마련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학회 관계자는 “의료계의 책임 있는 일원으로 이러한 의료계의 자정 노력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뿐만 아니라 이와 같은 일들이 재발할 경우 방관치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