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성모병원 의무원장 출신 가톨릭관동대 천명훈 총장 사표 제출
국제성모병원 의무원장 출신 가톨릭관동대 천명훈 총장 사표 제출
  • 현정석 기자
  • 승인 2018.09.11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톨릭관동대학교의 천명훈 총장
가톨릭관동대학교 천명훈 총장

[헬스코리아뉴스 / 현정석 기자] 국제성모병원을 가지고 있는 가톨릭관동대학교의 천명훈 총장이 최근 사표를 낸 것으로 확인됐다. 며칠 전까지 학생 대표들과 소통간담회를 여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한 천 총장이 돌연 사표를 제출하자 그 이유에 병원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국제성모병원 관계자는 11일 본지와 통화에서 "천명훈 총장이 최근 사표를 제출한 것은 맞다"며 "사표를 제출한 이유는 아직 모르겠다"고 말했다.

현재 천 총장의 사표는 수리된 상태로 가톨릭관동대 부총장을 겸하고 있는 국제성모병원 김영인 원장이 총장 직무를 대행하고 있다.

한편 천 총장은 국제성모병원 의무원장 출신으로 2015년 3월 가톨릭관동대 2대 총장으로 취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