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대웅제약 윤재승 회장 "경영 일선서 물러나겠다"
[속보] 대웅제약 윤재승 회장 "경영 일선서 물러나겠다"
  • 이순호 기자
  • 승인 2018.08.27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웅제약 윤재승 회장
대웅제약 윤재승 회장

[헬스코리아뉴스 / 이순호 기자] 폭언과 욕설 논란에 휩싸인 대웅제약 윤재승 회장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겠다는 입장을 내놨다.

윤 회장은 27일 YTN 보도와 관련, 입장문을 통해 "모든 책임은 저에게 있다. 업무 회의와 보고 과정 등에서 경솔한 저의 언행으로 당사자뿐만 아니라 회의에 참석하신 다른 분들께도 상처를 드렸다"며 "저는 오늘 이후 즉시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 자숙의 시간을 가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입장문 전문.

 

대웅제약 윤재승입니다.

먼저 YTN에서 보도된 저의 언행과 관련하여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모든 책임은 저에게 있습니다. 업무 회의와 보고과정 등에서 경솔한 저의 언행으로 당사자 뿐 만 아니라 회의에 참석하신 다른 분들께도 상처를 드렸습니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저는 오늘 이후 즉시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 자숙의 시간을 가지겠습니다. 저를 믿고 따라준 대웅제약 임직원분들께도 진심으로 사과를 드립니다.

앞으로 대웅제약은 공동대표(전승호, 윤재춘) 중심의 전문경영인 체제 하에, 임직원들이 서로 존중하고 함께 성장하는 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입니다.

대웅제약을 아끼고 성원해주신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대웅제약 회장 윤재승 올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