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아걸, ‘아브라카다브라’ 뮤비 섹시함 강조한 것"
"브아걸, ‘아브라카다브라’ 뮤비 섹시함 강조한 것"
  • 이슬기 기자
  • 승인 2009.07.23 09:5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그룹 브라운 아이드 걸스(이하 브아걸)의 새 뮤직비디오 ‘아브라카다브라’가 선정성 논란에 휩싸였다.

브아걸은 22일 신곡 ‘아브라카다브라’ 뮤직비디오를 공개, 그 중 브아걸 멤버 가인은 뮤직비디오 극중 성행위를 연상케 하는 안무 등을 연출해냈다.

이번 뮤직비디오에서 가인은 나르샤의 남자친구와 삼각관계를 이루며, 그의 남자친구와 함께 농도 짙은 노출신을 소화하며 파격적인 안무 등을 선보였다.

특히 남자친구가 가인의 스타킹을 찢고, 벽으로 몰아붙이는 장면 등이 포함돼 있어 선정성 논란이 제기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브아걸 소속사 관계자는 “뮤직비디오가 많이 야한 것은 인정한다”며 “브아걸이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섹시함을 강조하기 위한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jjyaqazswx 2009-07-23 23:40:52
예전에 채연 뮤비보다 덜하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