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트 주희-이현, ‘상반신 누드’로 환상적인 몸매 과시
에이트 주희-이현, ‘상반신 누드’로 환상적인 몸매 과시
  • 이슬기 기자
  • 승인 2009.06.18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혼성 3인조 그룹 에이트 멤버 주희와 이현이 ‘상반신 누드’로 환상적인 몸매를 드러냈다.

두 사람은 지난 15일 경기도 화성시 어섬 바닷가에서 진행된 남성지 Men's Health(맨즈헬스) 표지 화보를 촬영했다.

주로 남자스타를 표지 모델로 기용하는 ‘맨즈헬스’에 한 그룹의 남·녀 멤버가 나란히 ‘맨즈헬스’ 모델로 나선 것은 처음이다. 여름 특별 호에서만 가수 박정아, 이효리 등 슈퍼급 여자연예인들을 남자 모델과 함께 기용해 왔다. 

화보 속에서 주희는 완벽한 S라인의 뒷 자태를 뽐내고 있으며, 이현은 탄탄한 복근을 과시, 그윽한 표정을 짓고 있어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촬영 당시 두 사람은 섹시하고 멋진 포즈를 완벽하게 소화해내 촬영 스태프들의 탄성을 자아냈다는 후문. 

이현은 이번 화보 촬영을 위해 태권도 등의 꾸준한 운동을 통해 근육질 몸매를 유지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에이트의 신곡 ‘잘가요 내사랑’은 발매 3일 만에 소리바다, 벅스뮤직 등 주요 음악 사이트 차트 1위 차지, 디지털 싱글에 함께 수록된 ‘울고싶어 우는 사람이 있겠어’(Feat 다이나믹듀오) 또한 음원차트 10위권에 진입하는 등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