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동광제약 '트리코트' 크림이 환불사기 표적인가?
왜? 동광제약 '트리코트' 크림이 환불사기 표적인가?
  • 헬스코리아뉴스
  • 승인 2007.07.02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약가와 일반 판매가 차액을 노린 환불사기범이 나타나 모두 긴장. 

최근 사당동 모약국에서 40대 남자가 동광제약의 '트리코트크림 10mg'을 구입했다면서 환불을 요구했는데 이 약은 보험약가가 개당 520원이고 일반 판매가는 2500~3000원 선.

이 남자는 싼값에 의약품을 다수 조제 받은 뒤 여려 약국을 돌며 되파는 수법을 사용하고 있는데 정체가 묘연.

한 약사에 의하면  이 남자는 가방에 트리코트 크림을 잔뜩 넣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도둑인지 의료급여 환자인지 아리송 하다고.

이제까지 도둑질 한 장물로 환불을 요구하는 사기범은 있었으나 같은 종류의 의약품을 다량 가지고 다니며 환불을 요구하는 사례는 없었다고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