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타르담배, 선암성 폐암과 연관있다”
“저타르담배, 선암성 폐암과 연관있다”
  • 주민우 기자
  • 승인 2009.05.19 0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을 챙기는 흡연자들이 보편적으로 이용하고 있는 저타르담배가 선암성 폐암과 관계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 데비드 번스박사는 18일 니코틴과 담배연구연례학회에서 미국에서 호주보다 선암성 폐암이 증가하고 있는데 그 이유은 담배의 성분에 있다고 밝혔다.

박사는 호주의 담배는 발암 물질의 하나인 ‘니트로사민(nitrosamine)이 미국산 보다 적게 함유돼 있다고 주장했다. 저타르 담배는 일반적으로 깊게 들이마시는 버릇을 유발하는데 이런 현상이 발병율을 높이는 결과를 가져온다.

2007년 미국 터프 뉴잉글랜드병원의 개리 스트라우스 박사는 ‘흡연과 선암성 폐암과의 관련성에 대한 역학연구’에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선암성 폐암이 지난 1960년대부터 사용이 증가한 저타르와 필터 담배와 밀접한 관계가 있음을 밝힌바 있다.<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