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협 “전문의약품 응급키트 사용하겠다”
한의협 “전문의약품 응급키트 사용하겠다”
  • 안상준 기자
  • 승인 2018.08.09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기자] 대한한의사협회가 ‘전문의약품 응급키트’를 사용하겠다고 선언했다.

한의협은 9일 성명서를 통해 “현행 법 규정에는 한의의료기관에서 ‘에피네프린’과 같은 응급의약품을 구비해 사용해서는 안 된다는 명확한 조항이 없지만, 의료계의 반대로 전문의약품이 포함된 응급키트를 자유롭게 비치하거나 활용하지 못하고 있다”며 전문의약품 응급키트 사용 계획을 밝혔다.

한의협에 따르면 지금까지 한의원과 한의병원에서 진료를 받던 환자에게 응급상황이 발생할 경우 적절한 의약품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사용할 수 없었다.

한의협 관계자는 “국민의 건강증진과 생명보호라는 의료인 본연의 임무에 더욱 매진하기 위해 진료에 전문의약품 응급키트를 적극 활용할 것”이라며 “빠른 시일 내에 이를 실천에 옮길 수 있도록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