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륭 교수, 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장 선출
허륭 교수, 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장 선출
  • 박수현 기자
  • 승인 2018.04.16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신경외과 허륭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박수현 기자]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허륭 신경외과 교수는 최근 ‘제24차 대한정위기능신경외과 학술대회 및 총회’에서 22대 대한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회장에 선출됐다. 그는 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부회장도 겸임한다.

인천성모병원에 따르면 허륭 교수는 근긴장이상증 및 파킨슨병 등에 대한 뇌심부자극술, 삼차신경통, 안면 경련, 손떨림 등의 수술적 치료의 권위자다. 근긴장이상증에 관한 논문과 연구를 진행 중 이다.

또 대외적으로 아시아 태평양 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총무 및 사무총장, 대한통증연구학회 상임이사 등을 지냈고 현재 대한수술중신경감시연구회 회장, 대한신경외과학회 상임이사, 2020 아시아태평양 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학술위원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