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여드름 잡는 ‘엔젤톡크림’ 출시
GC녹십자, 여드름 잡는 ‘엔젤톡크림’ 출시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01.11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김은지 기자] GC녹십자는 최근 바르는 복합성분 여드름치료제 ‘엔젤톡크림’을 출시했다.

엔젤톡크림은 각각 항염과 항균작용을 하는 ‘이부프로펜피코놀’과 ‘이소프로필메틸페놀’이 주성분이다. 이부프로펜피코놀은 여드름 환자가 하루 2회씩 4주 이상 사용하면 임상적으로 개선효과가 나타나며, 이소프로필메틸페놀은 피부 속 여드름균 증식을 억제시키는 기능을 한다는 것이 GC녹십자측의 설명이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이 제품은 피부자극이 적어 환자가 수시로 바를 수 있으며 발적과 접촉성 피부염 등 부작용이 최소화됐다”며 “튜브형 스팟 용기 형태로 좁은 부위에도 바르기 편하며, 약 10cm 크기로 휴대가 편리하다”고 말했다.

▲ GC녹십자의 바르는 복합성분 여드름치료제 ‘엔젤톡크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