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line ‘챔픽스’ 제네릭 무더기 허가 … 650억 시장 ‘땅따먹기’ 신호탄 ‘챔픽스’ 제네릭 무더기 허가 … 650억 시장 ‘땅따먹기’ 신호탄
line “건강불평등 해소·공동체 화목 위해 노력할 것” “건강불평등 해소·공동체 화목 위해 노력할 것”
line 글로벌 수준 고급화 지향 … 2년만에 해외 진출 글로벌 수준 고급화 지향 … 2년만에 해외 진출
HOME 산업계
GE헬스케어 코리아, 프란시스 반 패리스 사장 선임
  • 김은지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7.11.13 10:48
  • 댓글 0
▲ GE헬스케어 코리아 프란시스 반 패리스(Francis Van Parys) 대표이사

[헬스코리아뉴스 / 김은지 기자] GE는 프란시스 반 패리스(Francis Van Parys)를 GE헬스케어 코리아의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한다고 13일 밝혔다.

반 패리스 사장은 GE에서 16년의 경력을 쌓아왔고, 유럽과 중동, 아프리카 등 지역의 커머셜 오퍼레이션 총괄 업무를 비롯해 제품관리 총괄직을 맡았다.

반 패리스 사장은 벨기에 겐트대학에서 소재과학 및 엔지니어링 석사과정을 마쳤으며, 영국 맨체스터 과학기술대학교에서 폴리머 기술 분야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김은지 기자  admin@hkn24.com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