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line “루센티스·아일리아 급여조건 변경, 치료 거부하는 것” “루센티스·아일리아 급여조건 변경, 치료 거부하는 것”
line 40억대 시장서 벌어지는 제약사 ‘땅따먹기’ 40억대 시장서 벌어지는 제약사 ‘땅따먹기’
line 제약사들, 따뜻한 연말 위한 봉사활동 ‘활발’  제약사들, 따뜻한 연말 위한 봉사활동 ‘활발’ 
HOME 산업계
GE헬스케어 코리아, 프란시스 반 패리스 사장 선임
  • 김은지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7.11.13 10:48
  • 댓글 0
▲ GE헬스케어 코리아 프란시스 반 패리스(Francis Van Parys) 대표이사

[헬스코리아뉴스 / 김은지 기자] GE는 프란시스 반 패리스(Francis Van Parys)를 GE헬스케어 코리아의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한다고 13일 밝혔다.

반 패리스 사장은 GE에서 16년의 경력을 쌓아왔고, 유럽과 중동, 아프리카 등 지역의 커머셜 오퍼레이션 총괄 업무를 비롯해 제품관리 총괄직을 맡았다.

반 패리스 사장은 벨기에 겐트대학에서 소재과학 및 엔지니어링 석사과정을 마쳤으며, 영국 맨체스터 과학기술대학교에서 폴리머 기술 분야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김은지 기자  admin@hkn24.com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