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line “국민 위한다는 대의명분은 찬성, 하지만 일방적 희생 없어야” “국민 위한다는 대의명분은 찬성, 하지만 일방적 희생 없어야”
line “전기화상, 일반 화상보다 더욱 심각 … 고압 전기화상은 뼈 절단까지 필요” “전기화상, 일반 화상보다 더욱 심각 … 고압 전기화상은 뼈 절단까지 필요”
line 다국적사 대부분 연말 쉬는데, 국내사 ‘절반’만 휴무 다국적사 대부분 연말 쉬는데, 국내사 ‘절반’만 휴무
HOME 의료계
文대통령 주치의에 '노무현 주치의' 송인성 교수 내정2003∼2008년 노무현 전 대통령 주치의 맡아
  • 김승욱 기자 | kind3@yna.co.kr
  • 승인 2017.05.19 23:49
  • 댓글 0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주치의였던 송인성 분당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문재인 대통령의 주치의로 내정됐다.

청와대 관계자는 19일 "송 교수를 대통령 주치의로 임명하기 위한 절차가 진행 중"이라며 "확정되진 않았지만, 곧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송 교수는 경기고와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서울대병원 내과 과장, 대한소화기학회 이사장 등을 역임했으며, 2003∼2008년 노무현 대통령의 주치의를 맡았다.

송 교수는 대통령 주치의로서 2주에 한 번 가량 청와대를 방문해 문 대통령의 건강을 검진하고 해외 순방에도 동행할 예정이다. kind3@yna.co.kr (끝)

김승욱 기자  kind3@yna.co.kr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