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line “국민 위한다는 대의명분은 찬성, 하지만 일방적 희생 없어야” “국민 위한다는 대의명분은 찬성, 하지만 일방적 희생 없어야”
line “전기화상, 일반 화상보다 더욱 심각 … 고압 전기화상은 뼈 절단까지 필요” “전기화상, 일반 화상보다 더욱 심각 … 고압 전기화상은 뼈 절단까지 필요”
line 다국적사 대부분 연말 쉬는데, 국내사 ‘절반’만 휴무 다국적사 대부분 연말 쉬는데, 국내사 ‘절반’만 휴무
HOME 건강
100년 전 의학이 여성불임치료에 도움
  • 김은지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7.05.19 11:37
  • 댓글 0

[헬스코리아뉴스 / 김은지 기자] 불임여성에게 100년 된 의학기술이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호주 애들레이드대학 벤 몰(Ben Mol) 연구팀은 불임인 여성 1119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해 이 같은 결과를 얻었다고 헬스데이통신과 뉴사이언티스트 통신이 18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여성의 나팔관 엑스레이 검사 전 요오드화된 양귀비 씨 기름으로 염료를 사용한 군과 물을 염료로 사용한 군으로 나눴다.

연구결과, 기름 염료를 사용한 여성의 약 40%, 물 염료를 받은 여성의 약 29%가 각각 임신에 성공했다.

참고로, 부부가 임신에 어려움을 겪을 때 일반적인 원인은 막힌 여성의 나팔관이다. 나팔관이 막히면 난소가 자궁으로 이동하는 것을 막는다.

이럴 경우, 의료진은 염료를 나팔관으로 흘려보내 막힌 부분을 찾아내는 자궁난관조영술을 시행하는데, 이 과정에서 염료로 양귀비 씨 기름을 사용하면 임신율이 높다는 것이다.

   
▲ 불임여성은 값비싼 시험관 수정을 받지 않고도 100년이 된 치료법으로 임신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출처 : 포토애플=메디포토>

몰 박사는 “1세기가 된 오래된 의학 기술이 현대 의학에서 여전히 중요하게 작용해 흥미롭다”며 “단 한 번의 기름세척 방법으로 불임 여성의 임신율이 현저히 증가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 방법이 왜 불임에 도움이 되는지는 모르나 아직 아무런 부작용도 발견되지 않았다”며 “이번 연구는 시험관 수정을 찾는 것밖에 희망이 없는 불임 커플에게 새로운 희망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기름 세척 방법은 시험관 수정 한 번에 드는 비용보다 저렴해 더 많은 사람이 혜택을 받을 수 있다”며 “엑스선 검사를 하지 않고 양귀비 씨 기름만을 이용해 나팔관을 세척하는 방법도 고려하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이 연구결과는 뉴잉글런드의학저널(New England Journal of Medicine)에 게재됐다.

김은지 기자  admin@hkn24.com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