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line 타병원도 믿고 보내는 방사선융합수술센터의 비결은? 타병원도 믿고 보내는 방사선융합수술센터의 비결은?
line ‘공동 생동 제한’ 이슈에 소규모 제약사들 ‘걱정’ ‘공동 생동 제한’ 이슈에 소규모 제약사들 ‘걱정’
line 수면센터 증가 … 잠 부족한 ‘헬조선’ 때문? 수면센터 증가 … 잠 부족한 ‘헬조선’ 때문?
HOME 산업계
일동제약, GSK 출신 장삼성 고문 영입
  • 이순호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7.05.18 11:29
  • 댓글 0
   
▲ 일동제약 장삼성 고문

[헬스코리아뉴스 / 이순호 기자] 일동제약은 마케팅 자문역으로 GSK 출신 장삼성 고문을 영입했다.

장삼성 고문은 최근 허가를 취득한 일동제약의 만성B형간염 치료 신약 ‘베시보’의 전문인 대상 마케팅 활동과 관련해 자문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장 고문은 지난 1988년 GSK에 입사해 2015년까지 약국 및 종합병원 영업부와 소화기영업본부장, 소화기·비뇨기사업부장 등을 두루 거쳤으며, GSK의 만성B형간염 치료제인 제픽스, 헵세라 등의 매출 성장에 기여한 인사로 알려졌다.

이순호 기자  admin@hkn24.com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