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line 韓 공장서 만든 의약품, 품질 신뢰도 격상 韓 공장서 만든 의약품, 품질 신뢰도 격상
line 제약 업계, 연이은 오픈 이노베이션… 신약 개발 역량 높인다 제약 업계, 연이은 오픈 이노베이션… 신약 개발 역량 높인다
line 성수기 앞둔 ‘비만치료제’ 시장, 올해 판도는? 성수기 앞둔 ‘비만치료제’ 시장, 올해 판도는?
HOME 산업계
일동제약, GSK 출신 장삼성 고문 영입
  • 이순호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7.05.18 11:29
  • 댓글 0
   
▲ 일동제약 장삼성 고문

[헬스코리아뉴스 / 이순호 기자] 일동제약은 마케팅 자문역으로 GSK 출신 장삼성 고문을 영입했다.

장삼성 고문은 최근 허가를 취득한 일동제약의 만성B형간염 치료 신약 ‘베시보’의 전문인 대상 마케팅 활동과 관련해 자문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장 고문은 지난 1988년 GSK에 입사해 2015년까지 약국 및 종합병원 영업부와 소화기영업본부장, 소화기·비뇨기사업부장 등을 두루 거쳤으며, GSK의 만성B형간염 치료제인 제픽스, 헵세라 등의 매출 성장에 기여한 인사로 알려졌다.

이순호 기자  admin@hkn24.com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