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치 대표이사 재선임…일동제약 원안 통과
이정치 대표이사 재선임…일동제약 원안 통과
“피델리티를 비롯한 외국인 100% 녹십자 제안 반대”
  • 임유진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5.03.20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동제약은 주주총회 결과 이정치 대표이사가 사내이사에 재선임됐다고 20일 밝혔다. 또 서창록 사외이사의 신규선임, 이상윤 감사 신규 선임안을 가결했다. 모두 일동제약이 추천한 인사들이다.

일동제약에 따르면 예탁원을 통해 의결권을 전달한 외국인 주주들(피델리티 포함)이 일동제약 추천인사에 100% 찬성을, 녹십자 추천 인사 측에는 100% 반대 의견을 냈다. 또 녹십자 측의 인사를 찬성한 주주는 녹십자를 제외하고는 0.5%에도 미치지 못했다.

이정치 이사는 현 일동제약 대표이사 회장으로, 고려대학교 생명환경과학대학을 졸업하고 1967년 일동제약에 평연구원으로 입사했다. 2003년 대표이사 취임 이래 5연임에 성공했다.

서창록 신임 이사는 미국 터프츠(Tufts)대학교 정치학 박사로, 현재 고려대학교 국제대학원 교수로 재직 중이다. 이상윤 신임 감사는 서강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SK투자신탁운용 상무, 오리온 상임감사 등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