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개원10년 ‘제 2의 개원’
분당서울대병원, 개원10년 ‘제 2의 개원’
“암·뇌신경병원 개원하는 기념비적인 한 해될 것”
  • 이영주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3.01.02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서울대병원은 2일 교직원 200여명이 모인 가운데 2013년 새해 화두로 ‘제 2의 개원’을 선정·강조하며 새해 첫 업무를 시작했다.

정진엽 병원장은 신년사를 통해 “2013년은 분당서울대병원이 문을 연지 10년을 맞이하는 해”라며 “암·뇌신경병원을 개원하는 기념비적인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정 원장은 “제 2의 개원이라는 각오로 차세대 EMR 오픈과 본관동의 효율적인 이용을 위한 리노베이션을 차질없이 마무리하고, 의생명연구원 건립 준비에 집중하겠다”며 2013년 화두로 ‘제 2의 개원’을 선정한 배경을 밝혔다.

▲ 분당서울대병원 2013년도 시무식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